“빛 가운데 있다 하면서 그 형제를 미워하는 자는 지금까지 어둠에 있는 자요

그의 형제를 사랑하는 자는 빛 가운데 거하여 자기 속에 거리낌이 없으나

그의 형제를 미워하는 자는 어둠에 있고 또 어둠에 행하며 갈 곳을 알지 못하나니
이는 그 어둠이 그의 눈을 멀게 하였음이라”
(요한1서 2:9-11) 사랑의 관계를 회복하소서! 평안하고 행복하게 사는 길입니다!

 
 

No comments

Be the first one to leave a comment.

Post a Comment

You must be logged in to post a comment.